2024.07.18 (목)

  • 흐림동두천 ℃
  • 흐림강릉 24.7℃
  • 서울 25.6℃
  • 흐림대전 26.6℃
  • 흐림대구 26.9℃
  • 구름많음울산 25.5℃
  • 흐림광주 26.5℃
  • 박무부산 24.9℃
  • 흐림고창 27.8℃
  • 흐림제주 28.0℃
  • 흐림강화 25.0℃
  • 흐림보은 26.4℃
  • 흐림금산 27.4℃
  • 흐림강진군 26.0℃
  • 흐림경주시 25.4℃
  • 흐림거제 25.8℃
기상청 제공
검색창 열기

뉴스

중국 체류시 시진핑 험담, 티베트 문제 언급 "쉿"...까딱하면 봉변 당한다

국가정보원 중국체류 한국인 「국가안전기관 안전행정 집행절차 규정」에 주위 당부

다문화채널 박극화 기자 | 국가정보원은 최근 중국에 장기체류 중인 우리나라 국민은 물론, 단기 출장 및 여행자를 대상으로 한 중국 공안기관의 ‘불심검문’ 가능성에 대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.

 

중국 국가안전부(정보기관)는 지난 4월 26일 휴대폰ㆍ노트북 등 전자기기에 대한 불심검문 권한을 명문화한 「국가안전기관 안전행정 집행절차 규정」 및 「국가안전기관 형사사건 처리절차 규정」을 발표했다.

 

7월 1일부터 시행되는 해당 안전행정 집행절차 규정에 따르면, 중국 국가안전부 등 공안기관은 국가안전에 해를 끼칠 우려가 있는 사람(내ㆍ외국인 불문)에 대해, △신체, 물품, 장소의 검사(제52조) △시청각 자료, 전자 데이터 등 증거의 조사ㆍ수집(제20조) △검사 현장에서 즉각적인 행정처분(행정구류ㆍ벌금 등) 부과(제108조) 등을 할 수 있게 된다.

 

다시 말해 중국 당국이 중국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에 대해 ‘국가안전에 해를 끼칠 우려가 있다’고 판단할 경우, 우리 국민의 채팅기록ㆍ이메일 수발신 내역ㆍ사진ㆍ로그인 기록 등 민감 개인정보를 일방적으로 수집하고, 구류ㆍ벌금 등의 신체ㆍ경제적 불이익 처분을 내릴 가능성이 커졌다는 것이다.

 

중국 당국의 승인을 받지 않은 VPN(가상사설통신망) 등을 통해 중국 내 사용이 금지된 페이스북ㆍ인스타그램ㆍ카카오톡 등을 공개적으로 이용할 경우, 불심검문 대상이 될 수 있다.

 

지난해 12월 중국 국가안전부는 ‘중국의 경제쇠퇴’, ‘외자 배척’, ‘민영기업 탄압’ 등을 주장하거나 유포하면 단속ㆍ처벌하겠다는 방침을 공표한 바 있다.

 

따라서 스마트폰ㆍ노트북 등에 저장된 메시지ㆍ사진 등에 대한 주의도 필요하다.

 

국정원은 중국 현지 체류 교민, 출장 및 여행자 등 우리 국민에게 다음 유의사항을 참고하여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.

 

국정원은 특히 유의사항으로  △中 지도자ㆍ소수민족 인권ㆍ대만문제 등 민감주제 언급 자제 △보안시설(군사ㆍ항만 등) 촬영 금지 △중국 내 선교ㆍ포교 등 종교활동 유의 △시위 현장 방문ㆍ촬영 금지 △VPN을 활용한 카카오톡ㆍ페이스북 등 SNS 사용 자제 △中 법집행인의 신분증ㆍ검증통지서 제시 여부 확인

 

또한, 불심검문을 당했을 경우에는 중국 측 법집행인과의 언쟁을 삼가고, 즉시 외교부 영사콜센터(+82-2-3210-0404) 또는 주중(駐中) 대한민국대사관(+86-186-1173-0089), 체류 지역 총영사관에 알려 영사 조력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.

 

국정원 관계자는 “해외 국가들의 정책 변화로 우리 국민이 피해나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, 관련 동향을 조기 파악하여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밝혔다.